'류시화'에 해당되는 글 58건

  1. 2018.12.06 예당지의 겨울,,,! (2)

예당지의 겨울,,,!

2018.12.06 17:59 posted by 농돌이 농돌이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 류시화

 


시를 쓴다는 것이
더구나 나를 뒤돌아본다는 것이
싫었다, 언제나 나를 힘들게 하는 것은
나였다
다시는 세월에 대해 말하지 말자
내 가슴에 피를 묻히고 날아간
새에 대해
나는 꿈꾸어선 안 될 것들을 꿈꾸고 있었다
죽을 때까지 시간을 견뎌야 한다는 것이
나는 두려웠다
다시는 묻지 말자
내 마음을 지나 손짓하며 사라진 그것들을
저 세월들을
다시는 돌이킬 수 없는 것들을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는 법이 없다
고개를 꺾고 뒤돌아보는 새는
이미 죽은 새다


 

 

 

 

 

어둠이 내린다

오늘은 남쪽 제주도에서 친구가 보낸 감귤이 왔다

 

새콤한 느낌에 침이 고인다

친구가 내 마음을 아는건가,,,,?

 

마음에 그리는 그림을 그리움이라고 했던가,,,!

그리고

그리워 하는 것은 행복한 일이다

 

우리의 우정도 그랬다

지난 36년 동안이나,,,,

 

내일은 내년에 필 유채꽃 씨는 뿌렸는지 물어야겠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해를 돌아보는 길 위에서 / 이해인  (0) 2018.12.13
오래된 물음 / 김광규  (0) 2018.12.09
예당지의 겨울,,,!  (2) 2018.12.06
눈사람 / 유안진  (2) 2018.12.05
가을 타고 싶어라 / 유안진  (0) 2018.11.29
갈대를 위하여 / 강은교  (0) 2018.1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