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소낙비 오는 일요일 아침!
    2013. 8. 4. 11:10

     

    내가 사람들을 생각하며 사랑하는 것은

    그들도 내가 지고 있는 짐을 지고 있기 때문이다 - 정용철-

     

    휴가 기간! 돌아보자, 무엇이 우리를 지치게 했는지,,,

    소중한 것은 스쳐가는 것이 아니고, 우리에게 바로 안 보여도 영원히 함게 할 것이다

    부딪혔던 문제들로부터 멀리 떨어져 살아온 나, 우리,,,

    나 자신의 문제에는 핏대를 올리고,

    소홀함을 돌아보자

     

    세상을 움직이는 단위가 있다

    그램,키로,리터,미터, 만원, 억원,,,,   우리가 소중하게 기억하는 것들

     

    하지만 우린,

    나에게 문제가 있으면 버리는게 있다,  사람,  한 사람,,,

    하나의 단위로써도 너무 크고, 무섭다

    사람들 하나 하나는 우주라고 배웠지 않은가?

    우리의 사랑과 갈등은 우주 속의 용광로가 아닐까?

    4,000도가 넘어야 정금이 나오듯이, 이물질을 녹여, 버리는 그런 심연!!! 

     

    이 무더운 여름!

    희망을 가져보자

    나를 위한 것이고, 누구를? 위하여도 좋을 것이다

    그래야 공허함이 없는 삶이 아닐까 한다

     

    기대, 소망, 사랑, 행복,,,,

    그것들은 이 계절이 가면서 모양을 바꾸어 우리에게 올 것이다

     

    이것들은 나와, 우리를 영원히 존재하게 하는 이유이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입추!! 가을을 기다리며,,,,,  (0) 2013.08.07
    남덕유산 야생화!!!  (2) 2013.08.06
    8월의 시(오세영)  (0) 2013.08.02
    코스모스  (2) 2013.08.01
    하루를 보내며!!!  (0) 2013.07.30

    댓글 2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