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월출산
    2012. 3. 14. 17:40
    겨울에 가고 싶었습니다
    경포삼거리가 통제되는 관계로 미루다가 봄이 완전히 오기전에 떠남니다

    새벽 5시에 일어나서 출발합니다
    물론 혼자입니다

    서해안고속도로와 고창--광주간 고속도로를 달려서 하남으로 영산포로 해서 영암으로 ,,,,,

     


    우리 동네는 비오는데 어떨랑가 걱정입니다

     


    월산에 도착해서 천황사 주차장에서 출령다리로 오릅니다
    절벽에 붙은 고드름이 머리로 떨어져서 너무 위험합니다

     


    출령다리 입니다
    아찔합니다

     

     

     


    에고 무서워라  
    대충 건너서 철재계단을 오릅니다

     


    ㅋㅋㅋㅋ
    여기서 흔들던 분 있습니다

     

     

     


    주변의 봉우리를 담아 봅니다

     

     

     

     

     


    천황사 쪽 들판과 다리를 다시 담아 봅니다
    가파른 철재 계단을 오릅니다

     

     


    미끄럽고요,,,, 위험합니다

     

     

     


    계속되는 오르막,,, 상쾌합니다

     

     


    쪼게 인내가 필요합니다
    많이 오른 것 같습니다
    햇볕이 비춰주시니,,,,

     

     

     


    요기가 경포 삼거리

     


    어디로 갈까요???

     


    암능구간이 너덜지대와 계속되고 위험하여 촬영은 중단,,,

     

     

     

     


    주변의 봉우리들
    옛날에 한비야씨가 통일전망대 가는길에 올랐답니다
    대단하신 분 입니다

     

     


    능선을 타고 한바퀴 돌아서 다시 천황봉 밑입니다
    이제 정상으로 갑니다

     


    통과의례!!! 통천문

    날씬한 분만 갑니다

     


    정상입니다
    옛날에 임금님이 제사를 지냈다는,,,,

     

     

     


    하산길에 반대편 봉우리에서 출령다리를 봅니다

     


    까마득합니다

     


    책바위,,,꼭 비슷

     


    아름답습니다

     


    바람폭포

     

     

     


    봅 입니다

     

     

     


    백옥처럼 맊은 물입니다  식수로 사용합니다

     

     


    월출산 산행을 마무리 하면서 전체를 봅니다

     


    그가 오는 길을(이성복)

    그가 오는 길을 나는 안다
    바람은 꼬리 아래로 불고
    길 잃은 것들의 지느러미가
    한없이 흐느적거릴 때

    입가에 고이는 물은 술,
    젖은 눈에 번지는 관솔불

    처음으로 트이는 목구멍에서
    조심스럽게 스미는
    어두운 목소리
    그가 오는 길을 나는 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계룡산  (0) 2012.03.15
    지리산(1박2일)  (1) 2012.03.15
    월출산  (2) 2012.03.14
    제주도 한라산 종주  (1) 2012.03.14
    남덕유산  (0) 2012.03.14
    덕유산  (0) 2012.03.14

    댓글 2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