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호주여행
    2012. 3. 14. 11:58

    누구나 분주한 일상인데 지구 반대 쪽으로 여행을 떠난다는 것은 일단 행복하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인천에 도착하면 힘들다

    비행기를 10시간 이상 타고, 기내식을 즐기고, 영화를 2편 보고,,,,
    호주는 꼭 추천하고 싶다

    2005년 5월 30일 난 그렇게 떠났다

    언젠가 산티에고로 달려 갈 날을 기다리며,,,

     


    참 평화롭습니다

    돌고래 구경갑니다
    지금은 우리나라도 포항에서 하지만 그땐 생소했어요

     

     


    밍크고래 입니다

     

     

     

     

     


    사막투어 입니다
    모래스키 타고, 사륜모터 타고 합니다
    여기는 해변이 발로 디적여도 진주조개가 엄청 많습니다
    때 묻지 않은 자연이 부럽습니다

    저녁이 되자 엄청 춥습니다

     

     

     


    미항으로 소문난 리빙스턴 하에서 1박!!!!
    아침 새소리에 잠을 깸니다
    산책을 나가보니 이런 절경이 있습니다

    너무 평화롭습니다   한적하고,,,,, 그래서 크르주 여행 중에 여기에 정착하나 봅니다

    가로등 위에 앉은 새가 가마우치 입니다

     

     

     

     

     

     


    로즈가든 입니다
    지금 우리로 따지면 광광농원이죠?
    미리 알았으면 돈이나 벌걸 그랬죠  ㅋㅋㅋㅋ

    여기서 구경하고 포도주 시음하고 밥도 먹습니다
    종합형이죠

     


    후버브릿치 건너에서 본 오페라 하우스

     

     


    자연과 참 잘 어울림니다

     


    후버브릿지,,,,
    수십년전에 철골로 조립하여 만든 다리라니  놀랄뿐입니다

     

     

     

     

     

     


    농산물 공판장에 갔었습니다
    우리 동네 물건도 보이고,, 요새 수입되는 것도 보입니다

    깜짝 놀란 것은 포도를 한 상자 사서 버스에서 4일 먹었습니다
    너무 달아서 먹지를 못합니다

    수입되면 우린 죽겠구나 했어요

    좌지간 엄청 맛납니다

     


    동물원 입니다

     


     

     


     


     


     


     


     


     


     


     


    진귀한 동물들이 많습니다
    코알라는 맨날 잠만 잡니다

     

     

     

     


    블르마운틴 입니다

    장엄한 자연에 푸른빛이 감도는 모습이 너무 경이롭습니다
    꿈이 있다면 블르마운틴을 7일동안 걷는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다<<<<<<<

     


    절벽이 엄청납니다

     


    마운틴에서 궤도열차를 타고 내려옵니다
    그리고 뉴칼리투스 숲에서 산책을 합니다

    낮에도 깜깜합니다

     

     

     



    시드니 야경입니다

    맥주 한잔이 그립습니다

    지리와 말이,,,,  아쉽습니다

     


    빠비용 촬영지????

     

     


     


    절벽과 공동묘지,  해안선이 참 ,,,,

     

     


     


    카지노 와 식당<<<<

    여기서 돈 많이 잃었다
    연어와 티본스테이크, 바닷가제가 정말 맛 있었습니다

     


     


    과거 총독이 살았던 관저

     


    죄수 감옥이랍니다
    상어가 많아서 바다에 나오면  죽고,,,,  참

     

     

     


    대영제국의 힘이 느께집니다

    관저,,,

     

     


    오페라 하우스 내부도 정말 좋아요

     

     

     


    어느 아파트 광고에서 나왔던 풍경!!!!

    넘 평화롭습니다

     


    사암으로 진 성당입니다

     


    언제 다시 갈 수 있을까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인과 떠난 월출산  (0) 2012.03.24
    어머니  (3) 2012.03.23
    봄 비 온다고요,,  (1) 2012.03.22
    중국(백두산)  (0) 2012.03.17
    제주도(부부 한라산 정복기)  (0) 2012.03.16
    호주여행  (0) 2012.03.14

    댓글 0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