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지리산 천왕봉!
    2012. 10. 3. 22:36

     

    개천절!

    너무 화창한 날에 천왕봉에 올랐습니다

    우리집 마눌과 함께한 오늘은 행복입니다

    멀리 노고단,반야봉,벽소령,촛대봉,,,, 준봉들이 선명합니다

     

     어려운 시기에 정말 한국인의 기상이 여기서 세계로 뻗어 나가길 소망합니다

     

     

     지리산에도 단풍이 물들기 시작하였습니다  

     

    뚝 떨어져 흩날리는 풍경은 너무 눈에 선합니다

    아름다움이 한동안 가겠죠,,,, 

     

     

    홀로서기(서정윤)


    둘이 만나 서는 게 아니라, 홀로 선 둘이가 만나는 것이다

    기다림은 만남을 목적으로 하지 않아도 좋다.
    가슴이 아프면 아픈 채로,
    바람이 불면 고개를 높이 쳐들어서, 날리는 아득한 미소.

    어디엔가 있을 나의 한 쪽을 위해 헤매이던 숱한 방황의 날들.
    태어나면서 이미 누군가가 정해졌었다면,
    이제는 그를 만나고 싶다.


    홀로 선다는 건 가슴을 치며 우는 것보다 더 어렵지만 자신을 옭아맨 동아줄,
    그 아득한 끝에서 대롱이며 그래도 멀리,
    멀리 하늘을 우러르는 이 작은 가슴.
    누군가를 열심히 갈구해도 아무도 나의 가슴을 채워줄 수 없고 결국은 홀로 살아간다는 걸
    한 겨울의 눈발처럼 만났을 때 나는 또 다시 쓰러져 있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속리산 법주사  (4) 2012.10.06
    가을꽃!  (5) 2012.10.03
    지리산 천왕봉!  (7) 2012.10.03
    가을에 연꽃 보러 갔어요  (3) 2012.09.29
    가을색  (2) 2012.09.29
    가을 용봉산에서 만난 꽃  (0) 2012.09.29

    댓글 7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