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가을편지
    2012.11.07 13:43

    가을편지(이해인)

     

    1

    당신이 내게 주신 가을 노트의  힌 페이지마다 나는 서투른 글씨의 노래들을 채워 넣습니다

    글씨는 어느새 들꽃으로 피어서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2

    말은 없어지고 눈빛만 노을로 타는 우리들의 가을, 가는 곳마다에서 나는 당신의 눈빛과 마주칩니다.

    가을마다 당신은 저녁노을로 오십니다

     

     

     

    3

    말은 없어지고 목소리만 살아남는 우리들의 가을, 가는 곳마다에서 나는 당신의 목소리를 듣습니다.

    그 목소리에 목숨을 걸고 사는 나의 푸른 목소리로 나는 오늘도 당신을 부릅니다

     

    4

    가을의 그윽한 이마  위에 입맞춤하는 했살, 햇살을 받아 익은 연한 햇과일처럼 당신의 나무에서 내가 열리는 날을 잠시 헤아려 보는 가을 아침입니다. 가을처럼 서늘한 당신의 모습이 가을 산천에 어립니다

    나도 당신을 닮아 서늘한 눈빛으로 살고 싶습니다

     

    5

    싱싱한 마음으로 사과를  사러 갔었습니다.  사과 씨만한 일상의 기쁨들이 가슴 속에 떨어지고 있었습니다

    무심히 지나치는 나의 이웃들과도 정다운 인사를 나누고 싶었습니다

     

    6

    기쁠 때엔 너무 드러나지 않게 감탄사를 아껴  둡니다. 슬플 때엔 너무 드러나지 않게 눈물을 아껴 둡니다

    슬플 때엔 너무 드러나지 않게 눈물을 아껴 둡니다.

    이 가을엔 나의 마음 길들이며 모든 걸 참아 냅니다. 나에 도취하여 당신을 잃는 일이 없기 위하여--- 

     

    7

    길을 가다 노랗게 물든 나뭇잎을 주웠읍니다. 크나큰 축복의 가을을 조그만 크기로 접어 당신께 보내고

    싶습니다. 당신 앞엔 늘 작은 모습으로 머무는 나를 그래도 어여삐 여기시는 당신,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의 기원!  (3) 2012.11.11
    아들 면회 갑니다  (0) 2012.11.10
    가을편지  (9) 2012.11.07
    홍주성과 여하정  (9) 2012.11.04
    국화전시회  (4) 2012.11.02
    초대장을 배부합니다(가을장미!!!)  (6) 2012.11.01

    댓글 9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