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이해인 <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중에서
    2019. 11. 27. 22:07

    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메마르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메마르고 차가운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이 불안 할때면 나는 늘 남을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불안하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불안하고 답답한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때문입니다

    내 마음이 외로울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버리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외롭고 허전한 것은
    남때문이 아니라
    내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 불평이 쌓일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불만스럽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나에게 쌓이는 불평과 불만은
    남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 기쁨이 없을때는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내 기쁨을 빼앗아 가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나에게 기쁨과 평화가 없는 것은
    남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서 희망이 사라질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앗습니다
    남이 나를 낙심시키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낙심 하고 좌절하는 것은
    남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나에게 일어나는 모든 부정적인 일들이
    내마음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이라는 것을 알게 된 오늘

    나는 내 마음 밭애 사랑이라는
    이름의 씨앗 하나를 떨어뜨려봅니다.

    이해인 <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중에서

     

    하루를 보내며,

    내 마음에 분노가 타인을 아프게 하진 않했는지 돌아봅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월의 독백 / 오광수  (4) 2019.12.06
    겨울 초대장 / 신달자  (6) 2019.12.05
    이해인 <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중에서  (0) 2019.11.27
    다시 겨울 아침에 ... 이해인  (1) 2019.11.23
    홍성으로 놀러가자,,,!  (0) 2019.11.16
    이른 아침에 걷는 해미읍성  (2) 2019.11.09

    댓글 0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