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백무동에서 장터목,세석,벽소령,,,,
    2012.10.22 22:43

     

    늦은 점심을 먹고 세석으로 가고자 합니다

    인파가 몰려서 장소를 찿아 봐야겠습니다

    장터목은 식수 사정이 양호합니다

    이 산님이 오늘은 컨디션이 엄청 별로인가 봅니다

    평소보다 1시간 이상 늦게 도착하셨네요 ㅋㅋㅋㅋ

    저와 동행한 산님!  가방이 무거원 보입니다

     

    사람이 다녀서 길이 만들어지고, ,,,

    비가 안 내려서 먼지가 폴폴납니다

    지난번에는 멋진 운무도 보여주시더니 오늘은 청명한 하늘이 최고입니다

    제가 지리산에 오면 꼭 담아가는 길입니다

    아름답습니다

    이어진 길너머로 천왕봉이 선명히 보입니다

     

    바람에 씨앗이 날립니다

    먼 훗날의 새로운 탄생을 위하여,,,,

     

     

     

     

    우리 일행들이 저 길에 모습을 보입니다

    고목입니다

    지나다녀도 못보았는데 오늘 보니 멋집니다

    한번 만져보고, 사진도,,,, 

     

     

     청학동으로 쭉 뻗은 산줄기

     

    촛대봉!

    저녁 햇살에 촛대봉이 환하게 비춥니다

    세석평전 테라스에서 일몰을 봅니다

     

    세석대피소

    오늘 세석호텔의 배정표

     

    광천육젓(새우젓)과 된장깻잎장아찌!  김치찌개로 저녁을 먹습니다

    4시에 대피소에서 벽소령으로 출발!

    중간에서 일출을 봅니다

    일출과 부서지는 햇살이 아름답습니다

    모든 이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벽소령이 보입니다

    선비샘은 물 사정이 별로 입니다

     

    다음에 오면 꼭 편지를 써서 여기에 넣고 가야지 합니다

    아----주 늦게 배달되면 더욱 멋질 것으로,,,,

    벽소령 암릉구간이 보입니다

     

     

    농돌이님!

    추워서 페딩입으시고  밤새 뒤척이더니 어려우신듯,,,,

    하산을 결정합니다

     

    다음을 기약합니다

    이젠 겨울에 와야겠습니다

     

    오늘도 허락하신 저의 건강과 모든 것을 감사드립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날 한우의 외출!  (4) 2012.10.27
    세석의 밤!  (1) 2012.10.23
    백무동에서 장터목,세석,벽소령,,,,  (2) 2012.10.22
    백무동 가을2  (4) 2012.10.22
    백무동 가을  (4) 2012.10.22
    지리산 일출  (2) 2012.10.21

    댓글 2

    • 2012.10.24 08:5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농돌이 농돌이 2012.10.24 09:57 신고

        핑게입니다
        스트레스 해소 그리고 일주일간의 알콜 배출, 아무 생각 안하려고요
        나이 들면서 조금 변화가 생겼습니다
        겨울에도 멋진데요 상고대 피고, 춥고,,,, 내 다신 안 온다고 투덜대고
        이젠 지리산은 좀 쉬려합니다
        몸이 산을 익숙하게 합니다 ㅋㅋㅋ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