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아름다운 용봉산!
    2013. 12. 18. 19:51

    폭설이 내린 후 새벽에 용봉산을 오릅니다

    아무도 밟지 않은 길을 오르는 기쁨! 

    소복이 눈이 내린 소나무 가지가지마다 꽃이 피었습니다

     

     

     여명이 밝아옵니다

    오늘은 땡잡았습니다  운무가 피는 것이 횡재할듯 합니다

     

    동네 뒷산도 산은 참 변화무쌍합니다

    정상부는 안개에 쌓여서 뵈지않습니다  

     제가 일몰을 보는 소나무입니다

    너무 추워보입니다

    멀리 백월산도 운무에 거의 가렸습니다 

     

    대흥산에서 일출이 시작되었습니다 

     

    정상 표지석도 밤새 눈보라에 시달린듯?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이외수-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한 그루 나무를 보라
    바람부는 날에는
    바람부는 쪽으로 흔들리나니

     

    꽃 피는 날이 있다면
    어찌 꽃 지는 날이 없으랴

     

    온 세상을 뒤집는 바람에도
    흔들리지 않는 뿌리
    깊은 밤에도
    소망은 하늘로 가지를 뻗어
    달빛을 건지더라

     

    더러는 인생에도 겨울이 찾아와
    일기장 갈피마다
    눈이 내리고
    참담한 사랑마저 소식이 두절되더라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침묵으로
    세월의 깊은 강을 건너가는
    한 그루 나무를 보라
     

     

     

     

    산은 오르는 순간마다 느낌이 다릅니다

    그리고 언제나 멋진 풍광을 줍니다

    아,,,, 시원한 공기도 

    이분도 건재하십니다

    부디 추운 겨울 잘 견디십시요 

     수덕사가 있는 덕숭산과 가야산이 안개에 잠겼습니다

     

     

    구름바다에 떠있는 섬입니다

    오늘은 제가 지리산 운해속에 있는 느낌입니다

    멀리 내포신도시의 아파트 건설현장이 보입니다

    구름 속에 아파트가 아주 작아 보입니다 

    최영장군활터! 

     

     

     

     

     

     

     

    하루!

    감사합으로 시작합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덕유산 눈꽃 여행  (2) 2013.12.22
    눈꽃을 보며  (0) 2013.12.21
    아름다운 용봉산!  (0) 2013.12.18
    용봉산 운해-이외수 그리움 -  (0) 2013.12.15
    세속으로 부터의 은퇴-이외수-  (2) 2013.12.14
    함박눈이 내려서 눈꽃이 만개한 용봉산!!  (0) 2013.12.13

    댓글 0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