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제가 먼저 사랑한다고,,,
    2012. 4. 24. 22:47

    오늘은 참 아침이 맑았습니다

    전 늘 가족에게 사랑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사랑을 정말 하는지? 궁금해서요,,,

     

    그런거 있잖아요!!!

    진정한 사랑은 무엇일까?

     

    나도 사랑받고 싶어 집니다 

     

    혹시 사람들은 자신의 사랑을 어찌 확인하나요???

     

    전 원시적으로 물어요

    난 너 사랑하는데 어쩔래,,,

     

     

    오늘!!!

    사랑이 막 땡겨요,,,

    사랑에 대한 존재적 물음입니다

     

     

     

    사랑은 아픕니다

    저기 자고 있는 제 아내, 제가 사랑합니다

    그런데 아내는 글쎄요

    똑같습니다   사랑이 별건가요

     

    이밤에 홀로 핀 신록과 제 사랑의 확인은 차이가 있나요

    그저 절절한 마음과 바라보는 마음이 앞섭니다

     

    늘 사랑은 많은 생가을 합니다

    무엇을,,, 어떻게,,,,  그리고 사랑을 묻습니다

     

    늘 혼자인 자신에게

     

    그래도 사랑은 꼭 필요합니다

    아무도 먼저 사랑하려고 안습니다

    길가는 여인에게 사랑을 물을순 없잖아요,,,,

     

    나  좀 바라 봐 줘요

    땡자나무에도 사랑이 있어요

    가시는 나를 보호하려는 것이 아닙니다

    난 이렇게 아프다고 응석을 부립니다

     

    내 안에 사랑이 있다면 폐 건전지처럼 모두 주고 가야지,,,,

    미래를 위하여 조금도 미련도없는 사랑을 위하여,,,

     

    이 한밤 꽃을 피웠습니다

    아무도  제 사랑을 모릅니다

    그래서 옆에 있는 가시에게 묻습니다

    넌 배신하지 말라고,,,,, 사랑하자고,,,

     

     

     

    사랑은 한 사람을 위하여 ,,,, 이럽니다

    근데 아무도 사랑을 확인하기 두렵습니다

     

    전 오늘도 과감히 사랑한다고 말하고 돌아 옵니다

     

    저 가시가 꽃이 되도록 사랑합니다

     

    =======================================

     

    재중이네(임길택)

     

    돈이 없으면

    안 쓰고

     

    옷이 없으면

    기워입고

     

    쌀이 없으면

    굶기도 하면서

     

    할머니와 둘이서

    살아가요

     

    가난해도

    어떻게든  살아가요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지막 목련  (5) 2012.04.26
    점심  (3) 2012.04.25
    제가 먼저 사랑한다고,,,  (3) 2012.04.24
    누구를 만나고,,,  (4) 2012.04.23
    축복  (6) 2012.04.22
    꽃잔치  (2) 2012.04.18

    댓글 3

길이 끝나는 곳에도 길이 있다 길이 끝나는 곳에서도 길이 되는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