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런 길은 없다 / 베드로시안

2018.06.26 07:10 posted by 농돌이 농돌이

그런 길은 없다 / 베드로시안

 

아무리 어두운 길이라도

나 이전에

누군가는 이 길을 지나갔을 것이고

 

아무리 가파른 길이라도

나 이전에

누군가는 이 길을 통과했을 것이다

 

아무리 걸어가본 적이 없는

그런 길은 없다

 

나의 어두운 시기가

비슷한 여행을 하는

모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기를

 

 

 


내가 존재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우리 조직이 존재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우리가 살아가는 네트워크에서 나의 역활은 무엇인가?

 

신이 존재하는 이유는 분명한데,,,

 

오늘, 하루 집안에서 움직였다

잠시나마,

고정된 사고가 아닌 성장하는 사고로의 전환이 필요했다

 

내부로부터의 변화,

새로운 동력을 품고,새로운 사명으로 전진하는 것,

 

두려움이다,,,!

 

나는 왜 존재하는가,,,?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월암 및 하리포구 일몰,,,!  (1) 2018.07.04
누구나 혼자이지 않은 사람은 없다 / 김재진  (0) 2018.06.27
그런 길은 없다 / 베드로시안  (0) 2018.06.26
혼자 걷기  (2) 2018.06.25
눈물이 저 길로 간다 / 김사인  (0) 2018.06.17
비로소 / 이서화  (0) 2018.06.10